NFT와 관련한 용어 그리고 현재와 미래 전망에 대한 소개


안녕하세요.


트렌디한 크립토 마케터 BitKR 입니다!


계속해서 말씀드리는 내용 중 가장 자주 말씀드렸던 것이 바로 2021년은 NFT의 해가 아니었나 하는 것인데요.


P2E, 메타버스 등과 함께 가장 많은 주목을 받으며 관련 코인들도 폭등을 이어 갔습니다.


한정적인 섹터에서 머무르는 것이 아닌 여러 섹터에 아울러 여러 산업 분야에 걸쳐 다양한 코인들이 NFT에 해당해 다 함께 그 가치를 끌어올려 왔습니다.


오늘은 NFT와 관련하여 용어와 현황 그리고 앞으로 미래에는 어떤 모습을 보이게 될지 전망에 대한 내용들을 꼼꼼하게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NFT(Non Fungible Token)란?

NFT는 이제는 지나가는 사람을 붙잡고 물어보아도 대체 불가능한 토큰이라고 말할 정도로 대중들에게 많이 알려져 있는 용어라고 볼 수 있죠.


희소성 있는 가치를 디지털화하여 콘텐츠마다 고유의 값을 부여하고 진짜를 증명할 수 있다는 의미 정도는 이제 모두가 알고 있는 사실에 해당합니다.


국내의 화폐를 예로 들어 설명해 보면 특정 가치를 지니는 것이 아닌 모두가 동일하게 5만 원인 것은 사실이지만 최초 발행 혹은 특정 일련번호의 지폐는 고유의 값을 지니며 남다른 가치를 가지게 됩니다.




NFT가 현재의 가치를 지니기까지

NFT가 사람들에게 주목받는 이유는 기존 무한한 복제가 가능했던 디지털 세상 속에서 희소성이란 가치를 지니고 소장함으로써 조금 더 우월한 심리를 느낄 수 있기 때문이라 판단할 수 있습니다.


마치 명품을 소유함으로써 남들이 가지지 못한 것을 나는 가지고 있다는 것과 비슷하다 볼 수 있죠.


NFT가 적극적으로 활용되면 메타버스 내에서 디지털 자산의 거래가 활발하게 이루어질 것이며 다른 플랫폼으로 옮겨가 소유할 수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소통할 수 있는 메타버스는 사실 경제적인 활동이 가능한지의 여부가 가장 중요합니다.


참여자가 투입한 시간과 노력에 대비해 합당한 보상을 수령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이죠.


현재의 시점에서 보상들은 암호화폐나 NFT 아이템이 주를 이루며 중앙화된 금융권을 거치지 않기 때문에 별도로 환전을 필요로 하지 않아 어디서나 신속히 제한사항 없이 거래가 가능합니다.




NFT와 관련된 용어

Opensea는 자유롭게 자신이 만든 창작물을 거래할 수 있도록 하며 다른 사람의 NFT 창작물을 구매할 수 있는 NFT 거래소입니다.


이더리움 플랫폼 기반이며 NFT의 발행과 거래를 모두 지원하기에 이더리움이 NFT에 기반한 가상화폐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Listing은 오픈씨 같은 플랫폼에서 판매 이전 창작물을 등록하는 과정을 의미합니다.


Crypto native는 NFT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고 말하더라도 과언이 아닌데요. 블록체인 기반의 암호화폐 시장에서 일찍이 NFT에 관심을 가져왔던 사람들을 말하며 NFT 관련 기업의 창없자 그리고 대규모 투자자의 대다수를 크립토 네이티브라 판단할 수 있습니다.




DAO는 우리에게 비교적 익숙한 단어 중 하나이죠.


바이비트의 런치패드에 사용하는 BitDAO에서도 사용하는 용어로 다오는 탈중앙화 자율 조직을 의미하며 NFT와 관련되어 있는 업계에서는 꽤나 자주 사용하고 있는 용어입니다.


실존하는 건물이나 법인, 대표가 존재하지 않으며 스마트 컨트랙트로 운영됩니다. 영어를 붙이고 어려워 보이는 개념이어서 그렇지 많은 이용자들이 돈을 모아 공동 자산에 투자를 한 후 수익에 대해 공평하게 분배하는 것입니다.


Minting은 블록체인을 통해 날짜를 비롯한 정보 그리고 소유자 등이 기록되는 프로세스입니다. 조금 더 쉽게 풀어 설명해 드리면 이미지와 같은 디지털 콘텐츠에 NFT 기술이 결합되어 고유의 가치를 가지는 것이라 볼 수 있습니다.




Air Drop은 특정 코인을 혹은 NFT를 보유 중인 경우 대상자를 추첨해 코인 또는 NFT와 같은 보상을 지급하는 것을 말합니다.


Gas Pee는 흔히 가스비라고 불러 사실 정보를 조금이라도 찾으려 노력하시는 분들이라면 한 번쯤 들어보았을 법한 용어입니다.


블록체인에 근거한 암호화폐의 거래는 거래 시 수수료가 발생하게 되는데 이를 모두 가스비란 명칭으로 부르고 있습니다.


WhiteList는 이벤트에 참여 가능한 권한을 보유하고 있는 사람들의 목록입니다.


화이트리스트에 포함되기 위하여 트레이더들은 채팅이나 화상전화, 메신저 등을 이용합니다.




아쇼라 불리는 ICO는 암호화폐를 신규로 공개하고 투자자들로부터 자금을 유치하는 것입니다.


스캠은 단순히 말하면 속이는 행위를 말하는 것이며 암호화폐에서는 거짓 정보로 매집을 한 이후에 이득을 보고 조용히 사라지는 행위를 의미합니다.


Rug pull은 갑작스레 러그를 잡아당겨 테이블이나 바닥에 있는 물건들이 뒤집어지고 넘어가는 것을 말하며 개발진이 투자금을 가지고 날라버리는 행위 등을 의미하고 있습니다.


Floor prcie는 특정 NFT의 가장 낮은 최저가를 말합니다.


NFT와 관련한 용어는 다수의 코인 용어 정리 편에서 이미 접해 본 것도 있고 아닌 것도 많이 있을 텐데요. 거래 전 반드시 알고 있는 것이 좋으므로 꼭 숙지하고 있으셔야 합니다.




NFT가 더욱 주목받게 된 이유?

NFT의 가격이 급격히 올라간 가운데 왜 가격이 상승한지 모르고 무조건 투자만 하는 분들이 있으신데요.


가격이 변화하는 이유에 대해 명확히 따져보고 근거를 가진 매매를 진행하시는 것이 필요합니다.


NFT는 팬데믹 이후 비대면이 활성화되며 가상현실에서 수집욕을 더욱더 자극하는 요소로 작용하였습니다.


현실에서 명품 가방과 시계, 옷 등을 이용해 자신을 과시하는 것처럼 비싼 NFT를 메타버스를 포함한 가상세계 내에서 자신을 표현하는 수단으로 삼는 것이죠.




NFT의 미래는?

NFT는 단순히 디지털 콘텐츠의 수집만이 끝이 아닌 실생활에 깊숙이 녹아들 것으로 판단할 수 있습니다.


현실 속에서의 의류와 주류 같은 정품임을 입증하는 것이 중요한 상품부터 인증할 수 있는 기술 등에 널리 도입되어 활용될 수 있습니다.


실제로 위스키 업체는 NFT 한정판 주류를 출시했고 돌체앤가바나와 나이키에서도 NFT를 함께 제공하는 상품을 출시하여 판매하였습니다.


디지털 세계 속이 아닌 현실에서도 다양한 산업 분야에 걸쳐 널리 활용되고 있어 앞으로의 가치는 예상할 수 없을 정도로 성장할 것이라 기대할 수 있죠.




NFT 마켓 플레이스

국내 거래소에서도 이미 NFT 거래가 가능한 마켓 서비스를 지원해 이미 화제가 된 바 있습니다.


유명한 작가의 작품들이 판매가 되고 거래가 되며 유행하는 콘텐츠들이 작품으로 올라와 많은 이들이 먼저 구매하기 위해 경쟁이 치열하기도 했습니다.


이런 마켓이 바이비트에서도 오픈되어 오픈 전부터 이벤트를 통해 보상을 지급해 다수의 트레이더들이 NFT 보상을 획득하기 위해 참여하고 있습니다.


오픈 일까지 얼마 남지 않아 미래에 가치가 상승할 콘텐츠라면 미리 선점해 놓는 것도 좋아 보이니 평소 관심이 있던 분들이라면 출시와 함께 신속히 접속해 판단하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오늘은 2021년에 가장 화제가 되었던 그리고 2022년에도 많은 이들이 주목하며 가치가 상승할 NFT에 대해 상세하게 알려드렸습니다.


NFT는 팬데믹이란 시기로 주목받기도 했지만 고유의 가치와 실생활에서의 쓰임새까지 기능 자체에 대한 긍정적인 판단으로 점차 가치가 상승하고 있는 섹터 중 하나입니다.


다수의 전문가들도 긍정적으로 판단하고 있으며 현재에는 거래소에서도 컨텐츠를 거래할 수 있는 기능까지 활성화해 막연했던 개념이 구체적으로 다가오고 있는 순간이라 할 수 있는데요.


아직까지 NFT에 대해 모르시는 분들은 오늘의 포스팅을 꼼꼼히 확인해 보시고 투자 계획 및 NFT 마켓 이용에 대한 계획을 세워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