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 IEO, IDO, IFO가 무엇일까요?


안녕하세요.


트렌디한 크립토 마케터 BitKR입니다!


가상화폐 시장이 연일 뜨겁게 달구어지면서 가상화폐 프로젝트에 직접적인 투자를 하는 방식이 생겨나며 2017년 당시 큰 주목을 받았습니다.


코인 거래소 상장을 위해 수많은 투자자들에게 자금을 모집하는 방법으로써 이에 코인 개발자들은 다양한 프로젝트들을 투자자들에게 제시하여 자금을 모집하는 방식이 다양하게 존재하게 되었습니다.


오늘은 가상화폐 프로젝트 투자 방식인 ICO, IEO, IDO, IFO에 관한 정보에 대해 알려드릴 테니 꼼꼼히 내용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ICO(Initial Coin Offering)이란?

ICO란 Initial Coin Offering의 약자로써 가상화폐 프로젝트 사업을 진행하는 개발자가 직접적인 투자 자금을 모으기 위한 방식입니다.


가상화폐의 코인을 공개하기 위해선 통상 별도의 심사 절차를 거친 뒤 공개가 가능하지만 ICO 방식의 경우 심사 절차를 생략하고 자금 모집이 가능합니다.


이에 ICO에 대한 직접적인 사업자의 규제나 심사 절차가 없어 투자는 이미 진행되었지만 거래소에 상장이 전혀 이루어지지 않은 경우도 발생합니다.


가상화폐에 대한 대부분의 프로젝트는 세계적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해당 프로젝트의 전망이 밝게 보일 수 있더라도 투자자들의 측면에서는


해외의 가상화폐 발행사에 대한 제대로 된 정보 수집이 어렵기 때문에 ICO를 통한 투자 방식은 다소 진입 장벽이 높을 수 있는 부분이 존재합니다.




더불어 ICO(Initial Coin Offering)에 참여를 희망한다면 투자를 진행할 때 지속적인 개별 프로젝트 가입이 필요하며 가상화폐 시장 특성상 법의 보호를 받지 못하는 부분들이 많기 때문에 고객확인 의무나 자금세탁방지의 KYC, AML의 준수하기 하려면 여권 사진 등을 전송해야 하는 절차가 발생하는데 여기서 개인정보 유출에 대한 리스크가 존재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ICO 투자 방식은 이른바 '하이 리스크 하이 리턴'의 투자라 불리며 큰 수익을 벌일 수도 있지만 반대로 큰 손실을 볼 수 있습니다.


과거 ICO 방식에 대해 먹튀 또는 비상장에 대한 문제들이 발생하면서 최근 ICO의 방식은 거의 쓰이지 않는 방식입니다.




IEO(Initial Exchange Offering)이란?

IEO는 바이비트를 비롯한 여러 거래소 플랫폼을 통해 중개 역할을 받아 자금을 투자하는 방식입니다.


기존의 ICO 방식의 문제점을 개선 하고자 IEO의 방식이 생긴 것인데 정확하게 말하자면 IEO의 방식은 가상화폐의 사업자와 투자자들 사이에 중앙화된 거래소를 통해 투자를 받는 방식이며 거래소는 투자자들의 자금을 보호하고 가상화폐의 심사, 상장을 합니다.




바이비트를 사용해 보신 트레이더라면 아마 바이비트 런치패드 관련 일정에 대해 들어보신 적이 있으실 텐데요.


바이비트에서 진행하는 런치패드가 IEO의 방식이라고 이해하시면 됩니다.


또 다른 예시로 증권사를 말씀드리면 특정 기업이 발행한 주식을 다양한 투자자들이 공모하여 취득할 수 있는 '공모주'와 같은 의미입니다.


IEO 방식은 특정 거래소 그 자체에서 추진 중인 프로젝트에 대해 과대적으로 광고하여 투자자들의 자금을 모집하는 문제점들이 존재하곤 합니다.




IDO(Initial Dex Offering)이란?

IDO(Initial Dex Offering)은 IEO와는 반대로 탈중앙화 거래소에서 가상화폐 프로젝트에 자금을 투자하는 방식입니다.


IDO는 IEO의 중앙화된 거래소에서 발생하는 문제점들을 보완하기 위해 사용되기 시작한 방식인데요.


IDO는 대표적인 탈중앙화 거래소 DAO, 유니스왑, 스시스왑 등에서 해당 거래소에 참여하고 있는 구성원들이 자체적인 심사를 통해 프로젝트를 평가합니다.


중앙화된 거래소와는 달리 거래소 자체에서 발생되는 문제점은 없으나 탈중앙화 특성상 보안에 취약하기 때문에 스캠 등의 문제가 발생하곤 합니다.




IFO(Initial Farm Offering)이란?

IFO(Initial Farm Offering)은 탈중앙화 거래소를 통해 특정 코인을 저축하여 그 대가로 이자(코인)를 보상받는 방식입니다.


IFO의 대표적인 플랫폼으로는 팬케이크 스왑 등이 있으며 해당 플랫폼에 일정 CAKE을 예치함으로써 그에 대한 보상으로 코인을 지급받습니다.


CAKE를 예치하는 것뿐 아니라 단지 보유하고 있어도 참여가 가능하다고 하는데 특정 최소 수량만 보유하고 있어도 기본적인 판매가 가능하다고 합니다.


더불어 보유하고 있는 CAKE의 수량만큼 코인을 비례하여 배정 받는 무제한 판매가 가능하다고 전해지는데요.


증권거래소에서 발행하는 증권에 공모주에 당첨될 경우 배정받는 균등 배정, 비례 배정으로 생각하시면 이해가 쉽습니다.




오늘은 가상화폐 투자 방식인 ICO, IEO, IDO, IFO에 대하여 자세한 정보들을 전달해 드렸습니다.


수개월 전 대통령 선거운동 당시 현 대통령은 가상화폐와 가상 자산 관련 공약으로 ICO에 대한 언급을 하기도 했었습니다.


우리나라 현행법상 ICO는 법적으로 규제되어 있으나 추후 거래소 주관인 IEO를 시작으로 점차적으로 확대시키며 ICO의 허용을 표하기도 했죠.


향후 국내의 ICO의 진행에 대해 심히 기대가 되는 부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와 관련하여 질 높은 투자를 위해 깊은 정보를 탐구하시는 분들은 BitKR를 통해 꾸준히 정보 소식 받아보시길 바랍니다!


정기적으로 포스팅되는 핫한 코인 소식 BitKR이 여러분의 성투를 기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