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모스 코인 세이 자체적인 블록체인 구축


안녕하세요.


트렌디한 크립토 마케터 BitKR입니다!


최근 이더리움을 기반으로 한 레이어 1의 블록체인들과 다양한 앱체인들이 코스모스 상에서 런칭 혹은 이동에 대한 소식을 전했습니다.


이와 같은 소식을 발표한 블록체인들 중 CLOB이라는 지정가 주문서를 기반으로 한 DEX를 축으로 구동되는 블록체인이 다수 존재하였습니다.


코스모스의 중앙 지정가 주문서인 CLOB은 세이라는 블록체인을 구동시키는데 핵심이 되는 프로토콜인데요.


세이가 코스모스의 탈중앙화 거래소인 DEX그룹에 합류하게 되면서 이더리움의 탈중앙화의 분야와는 다르게 AMM DEX의 트렌드를 벗어 던지고 새로운 탈중앙화 생태계를 구축하고자 많은 개발자들의 이목이 집중되어 있는 상황이며 일반적인 중앙화 거래소에서 제공하는 탈중앙화 기반의 거래 경험을 구축을 진행하고 있다고 해요.




세이란?

세이는 CLOB 프로토콜을 중심으로 구동되는 코스모스(Cosmos) 기반의 레이어 1 블록체인이자 허가형 블록체인입니다.


아직은 메인넷의 전 단계인 테스트넷을 진행 중인 블록체인으로 다양한 검증자를 통해 궁극적으로 메인넷 출범을 목표로 삼고 있는 블록체인입니다.


세이는 자기주권 형태의 블록체인에서 디앱(Dapp)과 통합이 가능하며 코스모스 생태계 안에서 세이의 유동성 활용이 가능하고 세이를 통한 자산 시장 구축이 가능합니다.




허가형 블록체인이라 함은 세이를 통해 개발자들이 스마트 계약을 구축할 때 거버넌스의 심사를 통해 통과 확인이 필요한데요.

여기서 개발자들은 총 두 가지의 계약을 세이에 구축할 수 있습니다.

한 가지는 거래 계약의 구축이며 다른 한 가지는 일반 계약을 세이에 구축할 수 있는 두 가지 계약 형태가 존재합니다.

거래 계약의 경우 세이의 탈중앙화 거래소의 프로그램 시스템을 사용하는 형태의 이른바 코즘와즘(CosmWasm) 계약을 말합니다.

일반 계약은 탈중앙화 거래소의 프로그램 시스템을 통해 구현 기능을 필요로 하지 않는 코즘와즘(CosmWasm) 계약을 뜻합니다.




세이 팀 & 후원

Jeffrey Feng과 Jayendra Jog가 협력해 설립한 Sei 팀은 로빈 후드, 데이터 브릭스, 에어비앤비, 골드만삭스 등의 기업들과 TradFi 기업에서 다년간 경험을 쌓아온 멤버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한 팀원이 밝힌 사실로는 유명한 벤처 캐피탈 기업들과 진행한 비공개 자금 모집이 매우 성공적으로 진행되었다고 하는데요. 근 시일 내 자금 모집에 대한 상세한 사항들도 공개될 예정에 있다고 합니다.




코스모스 SDK

세이는 코스모스 상의 자체적인 블록체인 구축을 결정하였으며 디앱(Dapp)으로서의 출범과는 다소 대조되는 행보를 보이기도 하였습니다.

세이는 코스모스상에서의 블록체인 구축을 통해 필요에 따라 속도, 안정성 및 비용적인 부분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최적화를 진행할 수 있으며 이와 동시에 필요성에 따라 NETWORK를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는 기술을 가졌습니다.

세이의 허가형 속성을 가지고 이에 실행되는 프로토콜을 큐레이션 하여 호환성을 높이고 핵심적인 프로토콜 성능에 방해가 되는 다른 프로토콜을 배제시킬 수 있습니다.




해당 네트워크는 지분 증명(PoS) 및 텐더민트 BFT의 엔진 구축을 위해 코스모스 SDK라는 오픈소스의 프레임워크를 사용합니다.

코스모스 SDK는 개발자가 블록체인의 다양한 사용 사례에 따라 이에 맞는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하도록 지지해 주는 역할을 합니다.

더불어 IBC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타 코스모스 생태계의 블록체인과의 소통을 가능하게 해줍니다.




세이의 테스트넷

앞서 언급 드렸다시피 세이는 메인넷의 발판이 되는 테스트넷 단계를 진행하고 있는 중입니다.

세이는 약 0.9초의 시간밖에 걸리지 않는 블록 기술을 가지고 있으며 만약 메인넷에서 이 기술의 수준이 유지된다면 가장 빠른 속도의 기술을 가진 코스모스 SDK 블록체인이 될 수 있습니다.

기타 다른 테스트를 통해 0.4초라는 블록 시간을 달성하기도 하였지만 이는 지리적 요소를 감안하여 다양한 이상적인 환경을 갖춘 상태로 진행되었는데요.

추가적인 테스트를 통해 최적화 작업을 완료한다면 앞으로의 테스트넷에서도 0.9초의 블록 기술을 가지고 메인넷 출시 시점까지 개선 확신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세이의 전망

세이는 호가창 거래를 중심으로 하는 높은 성능과 기술을 가진 블록체인을 구축함으로써 다양한 기회의 방향으로 점차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더불어 마켓 메이커들의 적극적인 지원 및 파트너십 확보를 통해 출시가 확정된 뒤 곧바로 그 유동성을 부트스트랩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세이는 아직까진 테스트넷과 같이 초기 단계에 존재하고 있지만 앞으로 토크노믹스 및 메인넷 출범을 넘어 큰 발전을 이룰 것으로 기대됩니다.




오늘은 코스모스 상에서 블록체인 구축을 통해 메인넷 출범을 목표로 하고 있는 세이에 대해 알려드렸습니다.

아직 가상화폐에 대한 비관적인 여론도 존재하지만 지속적인 발전과 한치 예측이 불가능한 미래 블록체인 기술의 행보가 계속된다면

가상화폐의 가치도 더욱 빛을 밝할 것이며 제4차 산업의 중심이 되는 기술로 발전될 수 있을 것입니다.

세이의 메인넷 출범을 기대하며 BitKR에서 제공하는 암호화폐 관련 정보로 여러분의 성투를 기원합니다.